최경환 “16일 본회의에서 기초연금법 통과시켜야”

[헤럴드경제=이정아 기자]새누리당 최경환 원내대표는 2일 “어르신들께 오는 7월부터 기초연금을 드리려면 오는 16일 본회의에서 반드시 기초연금법을 포함한 ‘복지 3법’을 통과시켜야 한다”고 말했다.

최 원내대표는 이날 국회에서 열린 최고중진연석회의에서 “야당은 기초연금법을 포함한 복지 3법의 통과에 적극적으로 협조해달라”면서 이같이 밝혔다.

이어 그는 “한국보건사회연구원의 여론조사 결과 국민연금 가입기간에 따라 차등 지급하는 정부·여당의 안을 70% 넘는 국민이 동의하고, 하위 70%에 기초연금을 지급하는 방안에도 80%가 넘는 국민이 찬성했다”면서 “이는 정부·여당의 기초연금 안에 많은 국민이 공감하고 불가피성을 이해한다는 것”이라고 강조했다.

아울러 또 “야당 주장대로 하면 2020년까지 정부안보다 7조4000억원, 2040년까지 143조원의 세금을 더 써야 한다”면서 “이는 젊은 세대가 떠안을 세금 폭탄”이라고 지적했다.

한편 새정치민주연합 지도부가 기초공천 폐지를 요구하며 거리 농성을 시작한 데 대해 최 원내대표는 “민생은 뒷전이고 투쟁이 우선인 거대 야당 몽니의 끝은 어디인지 궁금하다”고 비판했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