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텔링크 “알뜰폰 CU서 만나요”

알뜰폰 서비스 사업자인 SK텔링크가 오는 3일부터 편의점 CU와 손잡고 최신 폴더폰과 결합된 후불 알뜰폰 상품을 판매한다고 1일 밝혔다.

편의점 CU에서 폴더폰의 베스트셀러인 삼성 미니멀안심폴더(SHW-A301S)와 LG와인샤베트(LG-SH840)폰을 구매하고, SK텔링크의 ‘폰드림9’ 요금제를 가입하는 방식이다.

‘폰드림9’ 요금제는 기본료 월 9000원에 음성통화 1초에 1.8원, 문자 건당 20원, 데이터 1MB당 40원으로 음성 통화량이 매우 적어 기본 제공되는 무료통화도 소진하지 못하는 고객이나 최신 피처폰을 최저가로 구입하기를 원하는 고객들에게 안성맞춤이다. 드림9 요금제에 가입하면 삼성 미니멀폴더의 월 할부금은 900원, LG와인샤베트폰의 월 할부금은 0원이다.

SK알뜰폰은 오는 3일 수도권 3500개의 CU점포에서 판매를 시작하고, 7일부터는 전국의 모든 CU(씨유) 점포에서 판매할 예정이다.

앞서 SK텔링크는 프리피아의 ‘세컨드폰’으로 국내 3대 편의점(CU,GS25,세븐일레븐)에 선불서비스를 먼저 선보인 바 있다.

송재근 SK텔링크 MVNO사업본부장은 “소비자들이 쉽게 접할 수 있는 편의점 CU에서 합리적인 가격의 통신상품을 판매하게 됐다”며 “알뜰폰의 원래 취지인 가계통신비 절감 및 합리적이고 알뜰한 통신문화 정착을 위한 알뜰한 시도를 지속해나가겠다”고 강조했다.

최정호 기자/[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