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 러시아] 무승부에 외신 반응 “오초아 비교, 아킨페예프는 한심한 실수”

[헤럴드생생뉴스]한국이 러시아와의 브라질 월드컵 조별리그 H조 첫 경기에서 1-1 무승부를 기록했다.

홍명보 감독이 이끄는 한국대표팀은 18일(이하 한국시각) 오전 7시 브라질 쿠이아바의 판타나우 아레나에서 열린 러시아와 조별리그 H조 1차전에서 1-1 무승부를 거뒀다.

한국팀은 후반 22분 이근호가 선제골을 기록했지만 후반 28분 케르자코프에게 통한의 동점골을 내줘 승점 1에 만족해야 했다.

이근호는 후반 교체투입된 뒤 23분 중거리슛에 이은 러시아 골키퍼 이고리 아킨페예프의 실수로 선제골을 넣었고, 러시아는 6분 뒤인 29분 알렉산더 케라자코프에게 골문 앞 혼전 속에서 골을 내줬다.

경기후 외신들은 이날 경기에 대해 “러시아 골키퍼의 결정적인 실수가 1-1 무승부를 만들었다”고 평가했다.


야후스포츠는 “브라질-멕시코전에서 멕시코 골키퍼 오초아가 놀라운 세이브를 연달아 이룬 것과 비교해, 러시아 아킨페예프는 한국과의 경기에서 한심한 실수를 저질렀다”고 전했다.

누리꾼들은 ”한국 러시아 반응, 정말 아쉽다", “한국 러시아 반응, 외신도 나와 같은 생각이네", ”한국 러시아 반응 이길수 있었는데“, ”한국 러시아 반응, 우리도 아쉽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HOOC 주요 기사]
[SUPER RICH] 월드컵, 연봉 많은 감독들이 졌다
[GREEN LIVING]집 안에 ‘침묵의 발암물질’이 있다?

onlinenews@heraldcorp.com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