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의 우수한 줄기세포 치료

  • 얼마 전, 전 축구 국가대표 감독인 거스 히딩크 감독이 휠체어를 타고 한국을 방문했다. 무릎 연골에 심각한 손상을 입어 걷지도 못하는 지경에 이르렀던 것이다. 히딩크 감독은 이후 국내에서 줄기세포 치료를 받은 것으로 알려지며, 치료가 끝난 3~4개월 후에는 필드에서 골프를 칠 정도로 무릎이 호전되는 효과를 봤다고 전했다. 이렇게 국내 의료 기술 수준이 높아지면서 해외 환자들 중에서도 우수한 국내 의료 서비스를 받기 위해 방문하는 경우가 늘어나고 있다. 특히, 줄기세포 임상치료 부분에서는 한국이 세계적으로 높은 수준이라는 평가를 받고 있다. 국내 유명 성형외과들에 따르면 한국의 줄기세포 치료는 관절염뿐만 …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