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지만, MLB LA 에인절스서 방출…향후 거취는?

[헤럴드경제=조범자 기자]메이저리그 LA 에인절스 내야수 최지만(25)이 40인 로스터에서 제외됐다. 마이너리그로 내려갈 가능성이 적지 않다.

CBS스포츠는 12일(한국시간) 에인절스가 최지만을 방출 대기 조치했다고 전했다. 애틀랜타 브레이브스와 트레이드로 영입한 투수 율리스 차신을 40인 로스터에 등록하기 위해 최지만을 로스터에서 제외시켰다.

지난해 룰 5 드래프트로 볼티모어 오리올스에서 에인절스로 옮긴 최지만은 전 소속팀 볼티모어로 복귀할 가능성이 있지만 만약 볼티모어가 복귀를 거부한다면 에인절스 마이너리그로 내려갈 수 있다.

빌리 에플러 에인절스 단장은 현지 언론과 인터뷰에서 “최지만이 더 많은 타석에 들어서길 바랐지만 현재 상황이 그렇지 못하다”며 최지만의 부진과 방출 조치에 대해 아쉬움을 드러냈다.

최지만은 2015 시즌 후 마이너리그 자유계약선수(FA)로 볼티모어로 이적하고, 그해 12월 룰 5 드래프트에서 에인절스의 지명을 받았다. 스프링캠프 활약을 바탕으로 25인 로스터에 진입해 메이저리거의 꿈을 이뤘지만 14경기 18타수 1안타 6볼넷으로 부진해 위기를 맞았다.

anju1015@heraldcorp.com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