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마트에서 장보고 KT 홈 IoT 체험ㆍ가입까지…

[헤럴드경제=이혜미 기자] KT(회장 황창규)가 이마트와 손잡고 가정용 사물인터넷(홈 IoT) 체험 공간을 마련했다.

22일 KT에 따르면 김포한강점 등 전국 78개 이마트 매장에서 누구나 ‘GiGA IoT Home’을 만나볼 수 있다. 직접 홈 IoT 서비스를 체험하는 것은 물론, 가입까지 한 번에 가능하다.

GiGA IoT Home 체험 공간은 집 지붕을 형상화한 콘셉트로 꾸며졌으며, 홈CCTV 서비스인 홈캠 및 디지털 도어락, 플러그, 가스안전기, 열림감지기 등 핵심 IoT 서비스를 선보인다. 

모델들이 이마트 김포한강점에 마련된 ‘GiGA IoT Home’ 체험 공간에서 KT의 홈IoT 서비스를 소개하고 있는 모습

김근영 KT IoT 사업개발담당 상무는 “고객들이 직접 KT의 IoT 서비스를 직접 경험하면서 그 기능과 효용을 느낄 수 있기를 바란다”며, “앞으로도 더 많은 IoT 제품들로 고객과의 소통을 꾸준히 확대할 것”이라고 말했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