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百, 김포시 문화 관광 및 지역경제 활성화 위한 MOU

[헤럴드경제=이정환 기자]현대백화점은 김포시 문화 관광 및 지역 경제 활성화를 위해 김포시, 경기관광공사, 하나투어와 함께 다자간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22일 밝혔다.

협약식은 22일 오전 10시 김포시청에서 김영태 현대백화점 사장과 유영록 김포시장, 홍승표 경기관광공사 사장, 왕인덕 하나투어ITC 사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열렸다.

이번 협약에 따라 협약 주체들은 ▷지역 문화ㆍ관광 활성화 및 인프라 구축 공동 노력 ▷지역의 관광자원을 활용한 관광상품의 공동 발굴 및 홍보 ▷‘현대프리미엄아울렛과 대명항 해산물 투어 코스’ 홍보 및 판매 공동 노력 ▷관광객 유치를 통한 지역 소비시장 발굴 및 경제 활성화 동참 등에 대해 상호 협력하기로 했다.


공동 사업으로 진행하는 ‘현대프리미엄아울렛과 대명항 해산물 투어’는 김포시의 주요 관광지와 쇼핑을 동시에 즐길 수 있는 당일 여행 코스로 다음달 1일부터 판매된다. 외국인 관광객을 대상으로 운영하는 이 코스는 서울에서 출발해 김포 대명항(어시장), 함상공원, 평화누리길 등을 관람한 후, 현대프리미엄아울렛 김포점에서 쇼핑을 즐길 수 있다.

김영태 현대백화점 사장은 “지역경제 활성화 노력은 기업의 사회적 책임 중 하나다”며 “향후에도 지역경제 활성화와 관광객 유치를 위해 노력할 방침이다”라고 전한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