갤럭시노트7, 8월 중순 출시…스펙 가격 공개

[헤럴드경제] 삼성전자의 하반기 전략 프리미엄폰(갤럭시노트7)이 8월 중순 출시될 것이라는 전망이 나왔다. 갤럭시노트7은 같은 달 2일 미국 뉴욕에서 언팩(삼성 모바일 공개행사)을 통해 공개된다.

22일 삼성 모바일 기기 전문매체 샘모바일은 네덜란드 GSMHelpDesk를 인용, 삼성전자는 이르면 8월 둘째 주 갤럭시노트7을 유럽 등 주요국에 출시할 것이라고 전했다. 유럽에서의 가격은 799유로(약 104만원) 수준으로 알려졌다.

샘모바일은 또 갤럭시노트7이 5.8인치 쿼드HD 듀얼 엣지 커브드 슈퍼 아몰레드(AMOLED) 디스플레이와 더 클럭이 높아진 엑시노스8 프로세서, 6기가바이트(GB) 램 등을 탑재했다고 전했다. 이는 최근 시장에 알려진 갤럭시노트7의 사양과 크게 다르지 않다. 


이밖에도 갤럭시노트7에는 듀얼픽셀 위상차 오토 포커스(AF)를 적용한 1200만화소 메인 카메라와 4000밀리암페어아워(mAh) 배터리 등이 탑재됐을 것으로 예상되고 있다.

또 갤럭시노트7에는 삼성 스마트폰 최초로 홍채인식 센서가 탑재될 것으로 보인다. IP68 수준의 방수방진과, USB 타입-C 포트 등도 적용될 것으로 전해졌다.

삼성전자는 8월2일 미국 뉴욕에서 언팩을 개최, 갤럭시노트7을 공개한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