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이게임즈 카카오 품에…엔진, 지분 40% 인수

[헤럴드경제]카카오의 게임 전문 계열사인 엔진은 ‘로이게임즈’에 60억 원을 투자해 지분 40.10%을 확보하고 최대 주주가 된다고 23일 밝혔다.

로이게임즈는 ‘다 함께 차차차’, ‘화이트데이’ 등의 게임을 성공한 이원술 대표가 이끄는 개발 스튜디오다.

엔진은 이번 투자로 현재 출시 예정인 게임의 퍼블리싱(유통 및 서비스) 권한을 확보하게 된다. 모바일 광고 플랫폼인 카카오게임 애드플러스(AD )도 접목할 예정이다.


엔진은 오는 7월 사명을 ‘카카오게임즈’로 바꾸고 유럽 및 미국 법인을 통해 세계 시장에서 게임 사업을 본격적으로 확대하겠다는 계획을 밝힌 바 있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