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시설관리공단, 지역 공기업 최초 ‘성과연봉제’ 도입

[헤럴드경제=이홍석(인천) 기자] 인천시설관리공단은 22일 지역 공기업 최초로 ‘성과연봉제’ 도입을 확정했다.

시설관리공단은 행정자치부로부터 통보된 지방공기업 성과연봉제 권고안을 토대로 기존 일반직 1급부터 3급까지의 간부직만을 대상으로 시행되던 성과연봉제를 내년 1월 1일부터 일반직 4급 이상 직원을 대상으로 확대 시행한다.

그동안 2차례의 직원 설명회를 개최해 참석 근로자 79.6%의 찬성으로 도입이 확정됐다.

시설관리공단은 자체 확정된 도입계획을 오는 23일까지 인천시에 제출하고 행정자치부의 승인 절차를 받게된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