쿠팡, MIT ‘세계 50대 스마트기업’에 선정

쿠팡

전자상거래업체 쿠팡(www.coupang.com)이 미국 과학기술 전문지 ‘테크놀로지 리뷰’가 뽑은 ’2016 세계 50대 스마트 기업(50 Smartest Companies 2016)’에 한국 업체로는 유일하게 포함됐다.

명문 매사추세츠공대(MIT)가 발행하는 이 전문지는 2010년부터 해마다 ‘압도적 창의적 기술로 시장의 근본 틀을 바꾸는 기업’으로 정의되는 스마트 기업 50개를발표해왔다.MIT는 스마트 기업 선정 과정에서 재무상태, 연구원 수 등 외형적 요소가 아니라 ‘세상을 바꿀 만한 기술’이나 ‘비즈니스 모델 혁신’ 달성 여부를 따진다.

쿠팡은 올해 처음으로 44위를 기록하며 한국 기업 가운데 홀로 명단에 이름을 올렸다.

쿠팡의 스마트 기업 선정 배경으로는 IT기술력 바탕의 직접배송 서비스(로켓배송)와 물류 시스템이 꼽혔다. 혁신적 기술력으로 모바일 쇼핑을 통해 소비자들에게최상의 경험을 제공한 점도 높은 평가를 받았다는게 쿠팡의 설명이다.1위는 세계적 전자상거래업체 ‘아마존’이 차지했고, 테슬라(4위)·페이스북(15위)·IBM(45위)·인텔(49위) 등 세계 시장을 선도하는 유수의 기업들이 순위권에 들었다.네이버의 자회사 ‘라인’도38위에 올랐으나, ‘일본의 메시지 앱’으로 소개됐다.’2016 세계 50대 스마트 기업’의 자세한 내용은 ‘테크놀로지 리뷰’ 홈페이지(www.technologyreview.com/lists/companies/2016/)에서 확인할 수 있다.
연합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