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동근 “효린, 찐빵 짓누른 것 같은 얼굴”

[헤럴드경제] ‘라디오스타’에 출연한 가수 한동근이 함께 출연한 선배 가수 효린에게 다스 같은 칭찬으로 입담을 자랑했다.

한동근은 지난 22일 방송된 MBC ‘황금어장-라디오스타’ ‘탁..탁.. 탁월하게 아름다운 목소리십니다’ 특집 편에서 효린을 향해 “얼굴이 너무 작다고 아까부터 말씀드리고 싶었다”고 말을 꺼냈다.

이어 그는 “(효린이) 사진으로 볼 땐 얼굴이 찐빵 짓누른 것 같은 느낌이었다”면서 “지금 보니까 정말 아름다우시다”라고 전해 반전 화법으로 웃음을 이끌어냈다.

MBC ‘라디오스타’ 방송캡처

이에 MC들은 효린을 두고 “‘라디오스타’에서는 황비홍으로 더 유명하다”고 말해 스튜디오를 웃음바다로 만들었다.

한동근은 2013년 MBC 오디션 프로그램인 ‘위대한 탄생 3’에서 우승을 차지, 이후 MBC 예능 ‘복면가왕’을 통해 남다른 명품 보이스로 주목을 받았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