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성민, 과거에도 부부싸움 뒤 자살 시도

[헤럴드경제=이슈섹션] 24일 새벽 자살을 시도해 중태에 빠진 배우 김성민이 과거에도 자살 시도를 한 적이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이날 새벽 김성민은 서울 강남구 자택에서 쓰러진 채 발견돼 병원으로 이송됐다. 경찰은 자살시도 여부와 관련해 조사를 진행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김성민은 지난 2014년에도 한차례 자살 시도를 했던 것으로 알려졌다. 그때도 김 씨의 자살 기도 이유는 ‘부부싸움’이었다.

일간스포츠는 24일 김성민의 아내가 김성민의 마약 매수 및 투약 혐의 관련 첫 공판을 앞두고 기자들에게 문자를 통해 “성민 씨가 이번 일을 저지르게 된 원인은 저에게 있는 것 같다”며 “부부 싸움을 심하게 해서 2014년 10월 말 자살을 하려고 했고 11월에 마약 관련 범죄를 저질렀다”고 말했다고 보도했다.


부인은 “죽겠다는 마음이었으니 이성을 잃은 행동을 한 것 같다”며 “하지만 그 사람은 바로 정신을 차렸고 저랑 잘 해보려고 노력 중이었다”고 탄원서가 필요하다고 호소했다.

한편 김성민은 2015년 마약류관리에 관한 법률위반 혐의로 징역 10개월을 선고받고 올해 초 형기를 마쳐 만기 출소했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