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쇼미더머니5 단돈 100원에 즐긴다”…11번가, X 엠넷닷컴(Mnet) 제휴

[헤럴드경제=이정환 기자]쇼미더머니 시즌 5를 단돈 100원으로 즐길 수 있게 됐다.

SK플래닛(사장 서진우) 11번가가 토탈뮤직플랫폼 엠넷닷컴(Mnet)과 손잡고 ‘Mnet 음악이용권’ 100원 판매 등 색다른 ‘쇼퍼테인먼트(Shopping Entertain ment)’를 경험할 수 있는 다양한 제휴 프로모션을 실시한다고 24일 밝혔다.

이번 행사를 통해 고객들은 11번가에서 ‘음악이용권’이라는 엔터테인먼트 무형상품을 간편하게 구매할 수 있는 특별한 쇼핑혜택을 누리게 된다.

11번가는 24일 오전 9시부터 오는 30일까지 Mnet 1개월 음악이용권(정가 1만900원)을 단돈 100원에 선착순 판매한다. 1개월 간 Mnet 전곡 음악감상, 30곡 다운로드를 비롯해 Mnet TV 실시간보기, 다시보기 혜택을 모두 누릴 수 있다. 7일간 판매예정인 총 수량은 5만장이다.


최근 최고의 인기를 누리고 있는 Mnet 래퍼 서바이벌 프로그램 ‘쇼미더머니 시즌5’와의 콜라보레이션을 통해 젊은 1020대 고객들을 공략하는 다양한 마케팅도 실시한다.

‘쇼미더머니5’에 출연 중인 프로듀서팀 ‘도끼&더콰이엇’, ‘자이언티&쿠시’, ‘사이먼디&그레이’, ‘길&매드클라운’ 중 선호하는 팀에 투표하는 고객을 추첨해 ‘빕스 스테이크 식사권’, ‘이디야 아메리카노 E쿠폰’, ‘11번가 포인트’ 등을 제공한다.

또 ‘쇼미더머니5’ 소식을 SNS를 통해 주변 지인들에게 공유한 이들을 대상으로 잭팟 돌리기 이벤트를 열어 매일 550명에게 다양한 외식 E쿠폰을 증정한다.

SK플래닛 박정일 제휴마케팅 팀장은 “11번가와 엠넷닷컴(Mnet)과의 제휴로, 평소 접할 수 없는 파격가에 고객들에게 풍성한 쇼핑경험을 제공해 드리고자 했다”며 “앞으로도 유행에 민감한 온라인 쇼핑 이용객들의 마음을 사로잡는 다양한 무형상품, 엔터테인먼트 콘텐츠 등 제휴 영역을 꾸준히 넓혀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앞서11번가는 다양한 음악포털과의 제휴 행사를 통해 젊은 고객들의 뜨거운 반응을 얻은 바 있다. 지난해 8월에는 ‘벅스뮤직’, 11월에는 ‘소리바다’의 음악이용권을 저렴한 가격에 판매, 매번 완판되는 성과를 거뒀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