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광주세계수영대회 조직위 사무총장에 조영택 前 의원

[헤럴드경제(광주)=박대성기자] 광주광역시는 2019 광주세계수영선수권대회 조직위원회 사무총장에 조영택(65.사진) 전 국회의원을 내정해 문화체육관광부와 협의 중이라고 밝혔다.

광주시는 행정고시 출신인 조영택 전 의원이 그간 중앙정부에서 국무조정실장 등 주요 요직을 역임해 풍부한 국정 경륜과 중앙인사와 인적 네트워크가 구축돼 중앙부처와 원활한 소통이 가능하다는 점을 꼽았다.

또한 조 전 의원이 아시아문화중심도시 조성위원회 위원장을 역임함으로써 문화역량이 풍부해 아시아문화중심도시로서의 광주의 특색과 장점을 잘 반영한 국제경기를 구상하고 대비할 수 있다는 점도 부연 설명했다.


조 전 의원은 국회의원 시절인 2008~2010년 국제경기지원 특위 민주당 간사로 재직하며 국제대회지원법에 2015광주하계U대회도 국가 등의 지원 대상에 포함하는 내용의 개정안을 이정현 의원과 공동 발의하기도 했다.

광주시는 문화체육관광부와 협의가 끝나는 대로 위원총회를 개최해 사무총장 선임 의결절차를 거쳐 문체부에 법인 설립허가를 신청할 계획이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