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NL코리아7’, ‘갓경규’ 등장에 시즌 자체 최고 시청률 경신

[헤럴드경제=이은지 기자] 이경규가 ‘SNL 코리아7’의 최고 시청률을 다시 썼다.

CJ E&M은 지난 25일 방송된 tvN ‘SNL코리아 시즌7’ 이경규 편이 케이블, 위성, IPTV가 통합된 유료플랫폼 가구 시청률이 평균 2.4%, 최고  3.4% (닐슨코리아, 전국 기준)를 기록, 시즌 자체 최고 시청률을 경신했다고 26일 밝혔다. 타깃시청률(남녀2049세) 역시 평균 1.7%, 최고 2.5%를 기록하며 동시간대 1위를 달성했다.

[사진=CJ E&M 제공]

이경규는 이날 예능대부다운 범상치 않은 오프닝으로 문을 열었다. 예능 프로그램에 자주 등장한 애완견 두치와 함께 신선한 오프닝을 선보였고, 방송 내내 무대를 뜨겁게 달궜다.

특히 ‘3분 아빠’ 코너에서는 이경규와 뗄래야 뗄 수 없는 몰래카메라 코드가 등장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경규가 ‘장난꾸러기’ 아빠 콘셉트로 등장, 시도 때도 없는 몰래카메라 ‘드립’을 선사했다. 

기대를 모았던 ‘복수혈전2’에서도 이경규가 뭐든지 비틀어버린다는 설정으로 웃음을 선사했다. 이어 신동엽과의 오랜만의 재회로 눈길을 모은 ‘예능 대부’ 코너에서는 이경규가 셀프디스까지 선보였다. 

‘SNL코리아 시즌7’은 이날 방송을 끝으로 2달간의 재충전을 가진다. 보다 더 업그레이드된 모습으로 다시 돌아오겠다는 각오. 역대급 호스트와 코미디로 ‘SNL코리아 시즌7’을 이어나갈 예정이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