맷 데이먼ㆍ알리시아 비칸데르 7월 방한…‘제이슨 본’ 행사 참여

[헤럴드경제=이세진 기자] 할리우드 액션 블록버스터 ‘제이슨 본’의 주인공 맷 데이먼과 알리시아 비칸데르가 한국을 찾는다.

수입ㆍ배급사인 UPI코리아는 맷 데이먼과 알리시아 비칸데르가 오는 7월8일 한국을 찾아 공식 기자회견, 레드카펫, 팬미팅 등 다양한 행사에 참여할 예정이라고 27일 밝혔다.

아시아 홍보투어의 첫 번째 일정으로, 맷 데이먼은 ‘엘리시움’ 이후 3년 만에, 알리시아 비탄데르는 처음으로 한국을 찾는 것이다.

‘본 시리즈’로 전 세계적인 스타로 발돋움한 맷 데이먼은 ‘마션’으로 2016년 골든글로브 남우주연상을 타며 최고의 전성기를 구가하고 있다. 같은 해 알리시아 비칸데르는 ‘대니쉬 걸’로 아카데미 여우조연상을 받았다.


시리즈의 다섯번째 작품인 ‘제이슨 본’은 자신 스스로가 가장 완벽한 무기였던 ‘제이슨 본’(맷 데이먼)이 모든 자취를 숨기고 사라졌다가 자신의 기억 밖에 숨겨져있던 과거를 둘러싼 음모와 마주치게 된 뒤, 다시 세상으로 돌아오면서 펼쳐지는 이야기다. 7월28일 국내 개봉한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