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태지 前멤버 이주노 또 성추행 입건 논란

‘서태지와 아이들’ 전 멤버 이주노(49ㆍ본명 이상우·사진) 씨가 성추행 혐의로 경찰에 입건됐다.

27일 서울 용산경찰서에 따르면 이 씨는 지난 25일 새벽 3시경 서울 이태원 일대의 한 클럽에서 디자이너 양모(29) 씨와 직장인 박모(29) 씨를 성추행한 혐의로 입건됐다. 


경찰 조사 결과에 따르면 피해 여성들은 이 씨에게 성추행을 당했다고 112에 신고를 했다. 신고를 받고 경찰이 출동했지만 현장에는 이 씨는 모습을 보이지 않았다.

원호연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