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소년 자연휴양림 현장학습, 나라장터 쇼핑몰 상품으로 선보인다

-산림청-조달청, ‘국립자연휴양림 연계상품 운영’ 업무협약 


[헤럴드경제(대전)=이권형 기자] 청소년들이 국립자연휴양림에서 현장체험을 할 수 있는 상품이 개발돼 7월부터 ‘나라장터 종합쇼핑몰’에서 판매될 예정이다.

산림청(청장 신원섭)과 조달청(청장 정양호)은 27일 산림청 대회의실에서 ‘국립자연휴양림 현장체험학습 연계상품 운영’과 관련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자연휴양림 연계 상품은 청소년들이 자유학기제ㆍ수련회ㆍ현장학습을 활용해 숲과 함께할 수 있도록 산림청이 개발했다. 총 20개 상품으로숙박형과 당일형으로 나뉘어 산림 교육 프로그램을 제공한다.

신원섭 산림청장(왼쪽)과 정양호 조달청장은 27일 정부대전청사 산림청 대회의실에서 ‘국립자연휴양림 현장체험학습 연계상품 운영’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조달청은 해당 상품이 ‘나라장터 종합쇼핑몰’을 통해 편리하게 판매 될 수 있도록 구매 서비스 지원에 적극 나선다.

협약식에서 신원섭 산림청장은 “이번에 개발된 ‘국립자연휴양림 청소년 현장체험학습 연계상품’을 통해 전국의 많은 청소년들이 숲을 찾을 수 있을 것”이라며 “특히, 조달청이 나라장터의 편리한 구매 서비스를 제공키로 해 숲체험 프로그램이 더욱 활성화 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