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IMS, ‘선박용 트리플 밸러스트’ 패키지 시스템 수주

[헤럴드경제=정진영 기자] 선박용 레벨모니터링 시스템 기업이자 월드클래스300 기업인 한라IMS㈜가 세계 최초로 ‘선박용 트리플 밸러스트(3B)’ 패키지 시스템을 개발하고 수주했다.

한라IMS㈜는 27일 유럽 노르웨이 선주 비켄쉬핑(Viken shipping AS)으로 부터 선박 2척(옵션 포함 시 최대 4척)에 대한 공급계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선박용 트리플 밸러스트’ 패키지 시스템은 선박내 밸러스트 탱크와 관련된 3가지 시스템인 선박평형수처리장치(BWTS), 밸러스트 탱크 액면계측시스템(BTGS), 밸러스트 원격 밸브 개폐 시스템(BVCS)을 한 번에 공급하고, 통합시스템(ICMS)을 통해 모니터링과 제어를 동시에 할 수 있다 이 시스템을 활용하면 구매시 금액 절감으로 인한 경제성은 물론 유지보수에 따른 비용, 시간, 인력을 함께 절감할 수 있다.


한라IMS는 지난해 10월 세계 최대 조선해양 축제인 ‘2015 코마린 전시회(KORMARINE 2015)’에서 최초로 ‘선박용 트리플 밸러스트’ 패키지 시스템을 공개했다. 한라IMS는 그 이후 불과 7개월 만에 유럽 선주의 모든 요구조건과 품질 테스트를 만족하고 그 기술을 인정받아 수주했다는데 의미가 있다고 평가했다.

한라IMS는 “‘선박용 트리플 밸러스트’ 패키지 시스템의 연구 개발부터 생산, 공급, 유지보수까지 일괄로 서비스할 수 있는 세계에서 유일한 기업으로 인정받게 되어 매우 기쁘다”며 “이번 첫 수주를 통해 다시 한 번 글로벌 시장에서 앞선 성과를 올릴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전했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