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2인치 HD LED TV가 9만9000원 이라고?

-28일 단하루 32인치 HD LED TV 9만9000원에 300대 한정 판매

-대기업 IPS 정품 패널, MHL 기능 지원, 178도 광시야각 등 가성비 높은 제품

[헤럴드경제=이정환 기자]국내 온라인쇼핑사이트 G마켓이 HD LED TV를 10만원이 안되는 가격인 9만9000원에 300대 한정으로 선보인다고 27일 밝혔다.

G마켓은 28일 자정부터 단 하룻동안 32인치 ‘HD LED TV’를 9만9000원 특가에 300대 한정 판매한다. 이번에 선보이는 제품은 20년간 TV를 제조해 온 중소기업(요한씨엔아이) 제품으로 가격은 반값 수준이지만 화질이나 성능면에서 다른 제품과 비교해도 손색이 없다.

우선 국내 대기업의 IPS 정품 패널을 사용하고 차세대 영상엔진 그래픽칩셋을 탑재해 생동감 있고 깨끗한 화질을 구현했다. 178도의 넓은 시야로 상하좌우 왜곡이 없으며, MHL 기능을 지원하기 때문에 스마트폰과 TV를 연결해 사용할 수 있다. 전국 80여개 지역에 A/S망이 구축되어 있으며 수리기사가 직접 방문해 문제를 점검하고 수리해준다. 


G마켓은 초저가 TV와 함께 초박형 노트북인 ‘HP 스펙터 13’도 단독으로 선보인다. 스펙터 13은 두께 10.4mm로 가장 얇은 노트북으로 주목 받으며, 디자인으로도 화제가 되는 제품이다. 구매고객 500명에게 10만원을 스마일캐시로 캐시백 혜택을 제공한다.

G마켓 디지털실 김석훈 상무는 “10만원이 안 되는 부담 없는 가격 때문에 1인 가구는 물론 가성비 높은 제품을 선호하는 알뜰 고객에게 인기가 높을 것으로 예상된다”며 “이름값 보다는 실속을 따지는 고객들이 늘고 있는 만큼 앞으로도 합리적인 가격대의 다양한 디지털 제품을 선보일 예정”이라고 말했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