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강ㆍ재미, 기부까지 1석3조 ‘BNK건강기부계단’ 조성

[헤럴드경제=윤정희(부산) 기자] BNK금융그룹(성세환 회장) 부산은행이 나눔문화 확산을 위해 지역 최초로 부산도시 철도 역사 계단에 ‘BNK건강기부계단’을 조성했다.

부산은행은 28일 오전, 부산도시철도 2호선 경성대ㆍ부경대역에서 서병수 부산시장, 박종흠 부산교통공사 사장, 이수경 초록우산 어린이재단 부산지역본부장과 함께 ‘BNK 건강기부계단’ 개통식을 가졌다.

‘BNK건강기부계단’은 경성대ㆍ부경대 도시철도역에서 시민들이 에스컬레이터 대신 계단을 이용하면 1인당 10원의 기금을 부산은행에서 적립, 지역 환아들을 위한 의료사업비로 기부하는 시민 참여형 사회공헌사업이다.


부산은행은 ‘BNK건강기부계단’을 이용하는 시민들에게 건강과 함께 일상속의 즐거움을 주고자 전체 계단 중 일부를 ‘피아노 계단’으로 만들고 누적 이용자와 적립된 기부금을 실시간으로 확인할 수 있게 카운팅 전광판도 설치했다. ‘피아노 계단’을 밟게 되면 LED 조명 점등과 함께 피아노 소리가 나도록 설치되어 ‘건강’과 ‘재미’, ‘기부’라는 1석 3조의 효과를 담고 있다.

향후 부산은행이 적립한 기부금은 연단위로 초록우산 어린이재단 부산지역본부로 전달되어 어려운 환경의 어린이 환우들을 위한 의료사업비로 의미있게 사용될 예정이다.

개통식에서 BNK금융그룹 성세환 회장은 “BNK건강기부계단은 시민들의 건강증진과 함께, 기부문화 확산을 위해 조성하게 됐다”며 “사소한 일이라도 많은 사람들이 함께 한다면 어려운 이웃에게 큰 힘이 된다는 것을 경험하는 좋은 계기가 됐으면 한다”고 소감을 밝혔다.

건강기부계단을 조성할 수 있게 장소를 제공한 부산교통공사 박종흠 사장도 “새롭게 조성된 BNK건강기부계단이 현재 경성대ㆍ부경대 도시철도 역사에 마련된 전국도시철도 최초의 복합기부문화공간인 ‘기부하는 & 기분좋은 휴메트로’와 함께 기부문화 확산의 상징이 되도록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한편 이날 개통식에서 ‘초록우산 어린이재단 친선대사’로 활동중인 부산출신 배우 손은서 씨가 ‘기부문화공간 및 BNK건강기부계단 홍보대사’로 위촉됐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