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라밖] 예멘서 잇단 자살 폭탄테러…최소 35명 사망

○…예멘 남동부 해안도시인 무칼라에서 27일(현지시간) 자살 폭탄 테러로 추정되는 폭발 사고 4건이 잇따라 발생하면서 최소 35명이 숨졌다고 AP를 비롯한 외신들이 전했다. 연쇄 폭탄 테러가 발생한 무칼라는 국제 테러조직인 알카에다의 근거지였다가, 지난 4월 사우디아라비아 주도 연합군이 소탕 작전을 벌여 장악한 곳이다. 현지 보안ㆍ의료 관계자들에 따르면 이날 검문소와 군 막사 등에서 3건의 폭발이 동시다발로 일어난 뒤 네 번째 폭발은 정부군 주둔 캠프 정문 앞에서 발생했다.

이번 폭발 사고로 현재까지 최소 35명이 사망하고 25명이 부상한 것으로 알려졌다. 병원 관계자들은 부상자들 가운데서 추가 사망자가 더 발생할 가능성이 있다고 밝혔다. 이번 폭발은 라마단(단식 성월) 기간을 맞아 군인들이 단식 준비를 하던 차에 발생해 사상자 수가 컸던 것으로 알려졌다. 

신수정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