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필운 안양시장,’학교주차장 개방은 나눔과 공유문화”

[헤럴드경제=박정규(안양)기자]경기 안양시는 오는 30일 평촌공고를 시작으로 다음달 말까지 관내 5개 학교 부설주차장을 주민들에게 개방한다고 28일 밝혔다.

학교부설주차장 개방은 시가 주차난이 극심한 지역 학교를 대상으로 설득해 이뤄졌다.


시는 20면 이상의 주차공간을 지속적으로 개방하는 학교에 대해 부설주차장의 CCTV와 차단기를 설치하고, 주차구획선 정비와 바닥포장을 실시할 방침이다.

학교 부설주차장 개방시간은 평일 오후 7시부터 다음날 오전 7시30분까지다.

토요일과 일요일은 전일 개방하지만 학교 자체행사 등의 특별한 사유가 있는 경우는 개방이 제한된다.

현재 안양의 차량등록 대수는 20만4000여대로 확보면수는 11만7000여대, 주차공간 확보율이 57.6%에 달한다.

시는 추가로 종교시설과 개인부설주차장을 개방하는 건에 대해서도 협의 중에 있다.

이필운 안양시장<사진>은 “부설주차장 개방을 허락한 학교측에 감사하다”며 “단순히 주차편의 증진을 넘어 나눔과 공유문화 확산에도 기여할 수 있기를 희망한다”고 했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