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시, 용현ㆍ학익2-1블록 도시개발사업 준공

[헤럴드경제=이홍석(인천) 기자]인천광역시 남구 용현ㆍ학익2-1블록 도시개발사업이 27일 준공됐다.

인천시에 따르면 용현ㆍ학익2-1블록 도시개발은 남구 용현동 일원 총 42만㎡(약 13만평) 규모로 원도심 기능 회복과 살고 싶은 정주환경 조성을 목표로 추진된 대규모 민간사업이다.

사업 면적의 46.8%인 약 20만㎡(6만평)가 도로 및 녹지 등 도시기반시설로 조성됐으며, 녹지율은 20%에 달한다.

용현ㆍ학익구역은 인천시 전략사업지구 중 하나로 낙후된 구도심의 도시기능 회복, 도시균형발전을 목표로 주거ㆍ업무ㆍ상업ㆍ문화 등 다양한 시설이 조성됐다.

2-1블록 도시개발사업은 지난 2010년 5월 구역 지정, 2012년 1월 실시계획인가 이후 원활하게 추진돼 준공까지 총 6년의 기간이 소요됐으며, 용현ㆍ학익구역 총 10개 블록 중 세 번째로 완료되는 블록이다.

또한, 용현ㆍ학익2-1블록 도시개발사업 구역 내 최고 40층, 26개동, 3971세대 규모의 ‘인천 SK Sky VIEW’도 지난 23일 준공돼 28일부터 입주가 시작된다.

시 관계자는 “용현ㆍ학익2-1블록은 제1, 제2경인고속도로에 인접하며 인천발 KTX 신설 예정으로 서울 및 수도권으로의 접근성이 뛰어나고, 수인선 인하대역 개통으로 교통여건이 더욱 개선됐다”며 “민간 조합이 환지방식 도시개발사업으로 추진한 원도심 개발의 대표적인 성공 사례”라고 말했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