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윤주 “두렵지만 아름다운 엄마될게요”

[헤럴드경제=이슈섹션] 소속사를 통해 임신 소식을 전한 모델 장윤주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직접 소감을 밝혔다.

장윤주는 27일 인스타그램에 “결혼하고 어느 덧 1년이 지나 서프라이즈 선물을 받은 느낌”이라면서 “엄마가 된다는 것이 아직 낯설고 두렵다”고 말했다.

장윤주는 이어 “아이를 통해 더 넓고 깊은 사랑을 배워 가겠다”면서 “건강하고 아름다운 엄마가 되겠다”다짐했다. 장윤주는 “기도와 응원 부탁드려요. 사랑하고 축복해요”라고 글을 마쳤다.

장윤주 인스타그램

장윤주는 글과 함께 자신의 근황을 알리는 사진도 올렸다. 녹음이 가득한 배경으로 수수한 아름다움을 선보였다.

앞서 소속사는 “장윤주가 현재 임신 3개월 차에 접어들었다”면서 “내년 1월 출산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