토리노동계올림픽 쇼트트랙金 오세종, 오토바이 사고로 사망

2006년 토리노동계올림픽 쇼트트랙 금메달리스트 오세종(34)이 교통사고로 사망했다.

빙상연맹 관계자는 27일 “오세종이 사망했다는 소식을 들었다. 매우 안타깝다”라고 말했다.

이 관계자에 따르면 오세종은 이날 밤 서울에서 오토바이를 타던 중 유턴하는 차량과 정면으로 충돌해 사망했다. 빈소는 서울 한양대학교 병원 장례식장 6호실에 마련됐다.

오세종은 2003년 동계아시안게임 쇼트트랙 남자 3천m 계주 금메달, 세계쇼트트랙선수권대회 남자 5천m 계주에서 금메달을 획득했다. 2006 토리노 동계올림픽에서는 남자 5천m 계주에서 금메달을 목에 걸었고, 같은해 은퇴했다. 

조범자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