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C안양 이필운 구단주,“진팀 구단주가 이긴팀 홍보영상 만들어주자”

[헤럴드경제=박정규(안양)기자]FC안양 이필운 구단주(안양시장ㆍ사진)가 다음달 9일 오후 7시 열릴 예정인 안산무궁화FC와의 ‘4호선 더비’ 2차전을 앞두고 안산 제종길 구단주에게 28일 새로운 제안을 건넸다.

28일 구단 공식 SNS를 통해 공개된 영상에서 안양 이필운 구단주는 안산의 유니폼을 입고 등장한 이후 뭔가 불편한 듯한 표정을 지었다. 그는 안양의 유니폼으로 갈아입은 후에야 “이 유니폼이 역시 잘 맞아”라며 안산 제종길 구단주에게 인사를 건넸다.

이필운 구단주는 “지난 1차전에서는 부처님 오신 날이라 저희가 양보했지만 2차전에서는 양보할 수 없습니다”라고했다.



이 구단주는 “2차전에서는 진 팀의 구단주가 이긴 팀의 홍보 영상을 만들어주는 것이 어떻겠느냐”며 안산 제종길 구단주에게 제안했다.

이 구단주는 “오는 7월 9일, 안양에서 꼭 뵙겠습니다”며 안산 구단주에게 보내는 영상을 마무리했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