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남 모범시민을 찾습니다

[헤럴드경제=박정규(성남)기자]경기 성남시(시장 이재명)가 오는 7월 1일부터 7월 15일까지 모범시민상과 경기도민상 수상 후보자 모집에 들어간다고 29일 밝혔다.

‘제43주년 시민의 날(10월8일)’을 앞두고 성남시와 도정 발전을 위해 헌신·봉사한 14명의 시민을 발굴해 표창하기 위한 사전 절차다.

모범시민상은 지역경제, 지역안정, 여성복지, 사회봉사, 효행·선행, 보건·환경 등 6개 부문의 공로자를 추천받는다.


경기도민상은 법질서확립, 농어촌발전, 사회복지, 지역경제, 환경보전, 문화예술, 체육진흥, 통일안보 등 8개 부문의 공로자를 찾는다.

부문별 후보자는 유관기관장과 사회단체장, 구청장, 해당부문 업무관련 담당 국·소·단·원장 등이 추천할 수 있다.

성남시는 공적심사위원회를 열어 부문별 1명씩 모범시민상 수상자 6명, 경기도민상 수상자 8명을 선발할 계획이다.

선발 기준은 ▷공고일(2016년 6월 24일) 기준 3년 이상 성남시(도민상은 경기도)에 거주하면서 ▷해당 분야에서 지속적인 공적이 있는 사람 ▷이웃 주민들의 여론과 신망도 ▷외형적 공적보다는 현장에서 노력도, 성실성, 성취도 등이다.

시상식은 오는 10월 6일 성남시청 온누리에서 열릴 예정인 시민의 날 기념식 때 진행된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