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檢, 김병원 농협회장 내일 피의자 신분 소환

[헤럴드경제=양대근 기자] 농협중앙회장 선거를 둘러싼 부정 의혹을 수사하는 서울중앙지검 공안2부(부장 이성규)는 30일 오전10시 김병원(63) 회장을 피의자 신분으로 소환해 조사한다고 29일 밝혔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