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쉼표] 이루, 인도네시아 한류 의미

한류가 남미, 중동까지 영향을 미치지만 중화권에 많이 치중돼 있다. 중국 한류의 상황이 어떻게 변할지 모른다는 측면에서도 한류 포트폴리오 전략은 필요하다. 그런 점에서 가수 이루가 인도네시아 한류 열풍을 이끌고 있다는 사실은 특기할만하다. 인도네시아는 인구가 2억5천여만명이나 되는데다 한류 충성도도 높은 편이라 마케팅할 여지가 많은 곳이다.

이루는 인도네시아 현지의 (주)레젤그룹 홍보모델과 롯데면세점 모델, 제주도 홍보대사로 활동하며 신한류 열풍의 주역으로 인도네시아에서 엄청난 인기를 누리고 있으며, 올해도 인도네시아 자카르타 콘서트를 준비하고 있다.

이루는 최근 인도네시아 지상파 방송국인 RTV개국 21주년 방송에 초청받아 6개월만에 현지 팬들과 만남의 시간을 가졌다. RTV 개국 21주년 기념으로 이루의 활동 모습을 담은 스페셜다큐 프로그램을 제작해 프라임 타임에 방송했다.

한국가수로는 유일하게 초청된 이루는 이날 생방송에서 인도네시아에서 큰 인기를 끌었던 자신의 대표곡 ‘까만 안경’과 인도네시아 노래 ‘끄무스라안’, 인도네시아 가요 순위 프로그램에서 외국 가수 최초로 1위에 올랐던 ‘사랑해요’를 열창했다. 또한 이루를 주제로 한 스페셜다큐 프로그램에서는 ‘까만 안경’ ‘흰눈’ ‘촌스럽고 유치하게’ ‘가로수길’을 선보였으며, 그동안 인도네시아에서 보여주지 못했던 이루의 어릴적 모습과 근황까지 보여주며 사진과 영상쇼를 펼쳤다.


이루는 유창한 영어실력으로 특집 토크쇼를 마쳤고 중간중간에 인도네시아어를 구사하며 진행자와 2시간 동안 특집 스페셜을 마무리 지었다. 이루는 이외에도 방문기간동안 ‘렌사 인도네시아(Lensa Indonesia)’ ‘라이브 엑스트라(Live Xtra Seleb)’ 등의 프로그램에 출연해 토크쇼를 진행하고 ‘까만 안경’으로 엔딩 무대를 장식했다.

서병기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