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어부산, 대구국제공항 취항…30일 대구~제주 노선 첫 운항

[헤럴드경제(대구)=김병진 기자]에어부산이 30일부터 195석 규모의 A321 항공기를 투입해 대구~제주 노선의 하루 2회 왕복 운항을 시작한다.

이로써 대구국제공항은 티웨이항공과 제주항공에 이어 에어부산이 취항함에 따라 본격적인 LCC(Low Cost Carrier, 저비용항공사) 시대를 열게 됐다.

그동안 제주 노선은 수요에 비해 공급이 부족해 주말·성수기에는 만성적인 좌석난을 겪었다.

에어부산의 대구 취항은 제주공항의 이·착륙시간대가 확보되지 않아 어려움을 겪어왔으나 이번에 운항 스케줄이 확정되면서 대구경북 시도민의 항공 편의가 크게 증진될 것으로 기대된다.

황종길 대구시 건설교통국장은 “에어부산의 대구 취항은 대구국제공항 발전의 견인차 역할을 할 것”이라고 말했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