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청연 인천시교육감, “일관된 교육혁신으로 세계시민 육성”‘ 취임 2주년 기자회견

[헤럴드경제=이홍석(인천) 기자] 이청연 인천시교육감은 취임 2주년을 맞아 후반기를 “일관된 교육혁신으로 세계시민을 육성하는데 초점을 두겠다”고 밝혔다.

이 교육감은 지난 28일 시교육청에서 열린 기자회견에서 현재 인천교육에 대해 “인천의 학생들이 상생과 공존의 가치를 지닌 세계시민으로 성장하도록 자율성과 소통능력, 협동능력과 창의성을 신장하는 방향으로 전개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이 교육감은 이를 위해 “수직적 행정, 일방적 수업, 획일적인 교육과정을 수평적 행정, 참여와 협력의 수업, 다양한 교육과정으로 혁신하고 있다”고 말했다. 


또한 이 교육감은 ’교육은 사람을 향한 일임‘을 강조하며 교육 구성원을 주인공으로 세우는 ‘학생 존중’, ‘교사 섬김’. ‘학부모와 지역사회 참여교육’을 후반기 중점과제로 제시했다.

따라서 그는 ‘학생 존중’을 위해 학생의 의견을 경청하고, 자치활동을 보장하는 ’학생회, 동아리 활성화 방안‘을 추진할 방침이다.

또 ‘교사 섬김’ 정책으로는 교원들이 수업에 집중할 수 있도록 ‘학교업무정상화’를 구체화하고, 교원치유센터와 교권 법률상담 체계를 갖추기로 했다.

‘학부모, 지역사회 참여 교육’을 위해 학부모회 조례 제정, 지역사회 자원을 교육 프로그램으로 활성화하는 ‘온마을학교’를 발전시킨다는 계획이다.

이 교육감의 지난 2년간 주요 성과로는 ▷고교 면학실 입실 기준 성적순 제외 ▷선도부 폐지 ▷등교시간정상화 ▷두발규제개선 ▷초등 일제형 시험 개선 등으로 걸림돌을 옮기고, ▷행복배움학교(인천형 혁신학교) ▷남구 교육혁신지구 ▷중학교 자유학기제 전면 시행으로 교육혁신의 디딤돌을 놓았다.

또한 학생부종합전형 등 변화하는 대입전형에 맞춤한 전략적 접근으로 2016년 수도권 주요 10개 대학 합격률이 지난 2014년 대비 26.7% 상승하는 등 괄목할 만한 성과를 보였다.

특히 이 교육감은 교육청 내부의 변화로는 청렴도 상승, 민관협치의 제도화, 재정 효율 극대화를 이루어냈다고 강조했다.

이 교육감은 임기 후반기 동안 인천시의회, 인천시청, 10군ㆍ구와 ‘협력 행정’을 강화할 계획이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