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근당, 프로바이오틱스 유산균 ‘인기몰이’ 예감

[헤럴드경제=김양규 기자]불규칙한 식생활과 회사 업무로 인한 과도한 스트레스 등으로 소화불량 등을 호소하는 사람들이 많다. 때문에 면역력 약화 등 건강에 대한 사람들의 관심이 많아지고 있다. 특히 프로바이오틱스 유산균 제품이 돌풍을 일으키면서 많은 사람들의 이목을 끌고 있다. 하지만 워낙 다양한 제품들이 출시되면서 선택하는 문제도 쉽지많은 않은게 사실이다. 최근 종근당이 새로 개발해 출시한 프로바이오틱스 유산균 제품 2종은 대표적인 프로바이오틱스 유산균 제품으로 최근 큰 호응을 얻고 있다.

종근당은 최근 출시해 판매 중인 복합 프로바이오틱스 건강기능식품은 ‘프리락토’와 ‘프리락토 키즈’ 두가지다. 이 제품들은 최근 면역력 강화에 관심이 집중되면서 시장에서 좋은 반응을 얻고 있다. 


프로바이오틱스는 체내에 들어가서 건강에 좋은 효과를 주는 살아있는 균이다. 장내 세균의 밸런스를 유지해 몸 속 면역력을 높이는 역할을 하고 있다.

우선 프리락토는 락토바실러스, 비피도 박테리움 등 무려 17종의 프로바이오틱스 유산균을 이상적으로 함유한 제품으로 평가되고 있다. 장내에서 유익균 증식을 도울 뿐만 아니라 유해균을 억제해 장 운동을 촉진시키며 면역력 강화에도 도움을 주고 있다.

프리락토 키즈는 어린이 전용 유산균 제품으로, 생후 3개월부터 12세 미만 어린이를 위한 맞춤형 제품으로 개발됐다. 이 제품은 질병 예방은 물론 면역체계 형성을 위해 모유에 함유된 비피더스균 4종을 강화한 점이 큰 특징이다.

특히 종근당은 프리락토 제품 패키지에 밀폐용기를 사용, 수분과 공기로부터 유산균의 변질을 막고 보관의 편의성을 높였다는 평가다.

종근당 관계자는 “스트레스나 불규칙한 생활습관으로 인해 현대인들의 장 건강이 악화돼 다양한 질환으로 이어지고 있다”며 “프리락토와 같은 복합 프로바이오틱스 제품으로 꾸준히 관리할 필요가 있다”고 말했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