휴켐스, 무분규 임금협약 10년째 지속

태광실업그룹 계열사 휴켐스(대표 최규성)가 무분규 임금협약 전통을 10년째 어어갔다.

28일 이 회사에 따르면, 노사는 전남 여수공장에서 열린 임금협상 조인식에서 올해 임금협상 합의서에 서명했다.

휴켐스 최금성 총괄부사장(사진 왼쪽)과 박종태 노조위원장은 이날 협약을 체결하고, 회사 발전에 노사가 함께 노력하기로 합의했다. 


이로써 휴켐스는 2007년 이후 매년 무분규로 임금 및 단체협약 맺는 전통을 이어가게 됐다. 휴켐스는 2012년 노사문화대상 대통령상을 수상하는 등 노사상생의 모범사례로 꼽혀온 회사다.

최금성 총괄부사장은 “정밀화학소재 분야 글로벌 리더로 자리매잡도록 노력하겠다”고 했으며, 박종태 노조위원장은 “힘든 경영여건이지만 직원들의 목소리를 경청하고 최대한 반영해준 데 대해 감사를 표한다”고 말했다.

휴켐스 노사는 노사간담회, 호프데이 등 다양한 소통활동을 통해 회사의 이슈를 함께 고민한다. 한국노총 화학노련이 상급단체로, 매년 개별협상을 진행한다.

조문술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