넥센타이어, 글로벌 고객만족도 조사 타이어부문 7년 연속 ’톱‘

[헤럴드경제=유재훈 기자] 넥센타이어는 글로벌경영협회가 주관하는 ‘2016 글로벌 고객만족 역량 평가제도(GCSI)’ 조사에서 타이어 부문 7년 연속 1위에 선정됐다고 30일 밝혔다.

이번 평가는 지난 4월부터 3주간 서울시 및 6대 광역시를 중심으로 온라인 조사 방식으로 진행되었다. 이번 조사의 유효 표본은 10만 1천여명으로, 평가 항목은 고객만족 요소, 고객 가치, 글로벌 역량, 충성도 등으로 구성됐다.

넥센타이어는 이번 조사에서 지난 9월 업계 최초로 시작한 타이어 렌탈서비스인 ‘넥스트레벨’이 좋은 평가를 받은 것으로 알려졌다. ’넥스트레벨‘은 단순히 제품을 렌탈하는 서비스가 아니라 ‘넥스트레벨 걱정 제로 프로그램’을 통해 사후 타이어 정기점검 및 차량관리 서비스 등도 함께 제공하고 있다.

넥센타이어 청도법인장 양창수 전무(오른쪽)와 글로벌경영협회 박영준 회장.[사진제공=넥센타이어]

넥센타이어는 또 소비자 과실에도 보증을 하는 명품보증제도를 2008년 도입한 이후 2014년 윈터타이어 명품보증제도, 2015년 엔페라 제품 신(新) 명품 보증제도에 이르기까지 다양한 고객만족 서비스를 펼치고 있다.

지난 3월에는 미국 J.D.Power가 실시한 ‘2016년 신차용 타이어 고객만족도 조사’에서 승용차 부문 4위를 차지하며 국내외에서 제품의 품질에 대한 고객의 만족도를 높여가고 있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