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렉시트 불안 완화…뉴욕증시 이틀 연속 상승

[헤럴드경제]뉴욕 증시는 영국의 유럽연합 탈퇴 불안이 완화되면서 이틀 연속 상승했다.

29일(현지시각) 뉴욕증권거래소에서 다우 지수는 전장보다 1.64% 상승한 1만7694.68에 거래를 마쳤고, S&P500 지수는 전장보다 1.7% 오른 2070.77에 장을 마감했다.

기술주 중심의 나스닥 지수도 1.86% 오른 4779.25에 장을 마쳤다.


뉴욕 증시는 개장 전 발표된 미국 소비 지표가 호조를 보이고, 세계 중앙은행들이 브렉시트에 따른 금융시장 불안에 따라 추가 통화완화정책을 내놓을 것이라는 기대에 상승했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