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소기업계 “백화점 납품 中企 판매수수료 인하 조치 환영”

[헤럴드경제=정진영 기자] 중소기업계가 정부의 백화점 거래관행 개선방안에 대해 환영한다는 입장을 밝혔다.

중소기업중앙회는 30일 논평을 통해 “50%에 근접하는 백화점의 높은 판매수수료를 40% 이하로 조정하고, 블랙프라이데이, 케이세일데이 등 대규모 내수살리기 할인행사의 수익이 대기업에게로 돌아가는 부작용을 예방하기 위한 ‘할인행사 시 판매수수료 인하조치’ 등은 과거 선례가 없는 정부차원의 적극적인 조치”라고 정부의 정책에 대해 긍정적인 평가를 했다.

이어 중소기업중앙회는 “중소기업계는 이번 조치를 계기로 백화점 외에 대형마트 및 홈쇼핑, 온라인 쇼핑몰 분야로 확산돼 납품 중소기업들이 을의 입장에서 벗어나 공정한 생태계에서 안정적인 성장을 이룰 수 있는 환경 마련을 위해 정부의 뒷받침이 지속되기를 희망한다”고 전했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