中 거미줄 고속철망 구축한다…2020년까지 4만㎞로 늘어

[헤럴드경제] 중국 정부가 ’사종사횡‘(四縱四橫) 고속철망 계획을 ’팔종팔횡‘(八縱八橫)’ 계획으로 변경하며, 고속철도망 확대에 강드라이브를 걸 것으로 보인다.

30일 관영 영자지 차이나데일리와 21세기경제보도에 따르면 리커창(李克强) 중국 총리는 전날 국무원 상무회의를 열고 이런 내용을 담은 ’중장기 철도망 규획‘을 통과시켰다.


이 계획대로라면 인접한 대도시ㆍ중도시는 1∼4시간 교통권을 형성하게되고, 일반 도시 사이는 30분∼2시간 교통권으로 묶이게 될 것이라고 중국정부는 밝혔다.

21세기경제보도는 전문가를 인용, 전체 15만㎞의 철도노선 중 4만㎞는 고속철 노선이 될 것이라고 전했다.

중국의 철도노선은 작년 말 기준 12만1000㎞였고, 이중 고속철 노선은 1만9000㎞였다.

차이나데일리는 이번 규획이 국가발전개혁위원회(NDRC·발개위)가 2008년 발표한 계획을 수정한 것이라고 전했다.

발개위는 당초 2020년까지 철도노선을 12만㎞로 연장한다는 계획이었다.

리 총리는 또 철도건설이 중서부 지역의 경제 성장과 구조 개혁을 안정적으로 추진하는 데 중요하다고 말했다.

발개위 종합교통센터 왕둥밍 부국장은 중국은 올해 철도건설을 위해 1천205억달러(139조 570억원)가 투입될 계획이라고 말했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