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현수, 2경기 연속 홈런…볼티모어 6월 팀 최다홈런 ‘56개’

[헤럴드경제=조범자 기자]김현수(28·볼티모어 오리올스)가 2경기 연속 홈런을 쏘아올렸다.

김현수는 1일(이하 한국시간) 미국 워싱턴주 시애틀의 세이프코 필드에서 열린 미국 메이저리그(MLB) 시애틀 매리너스전에 2번 타자 좌익수로 선발 출전해 세번째 타석서 시즌 3호 홈런을 터뜨렸다.

앞선 두 타석서 삼진으로 물러난 김현수는 0-4로 뒤진 7회초 선두타자로 나서 시애틀 선발 타이후안 워커의 시속 150㎞ 직구를 잡아당겨 오른쪽 담장을 넘겼다. 6월 29일 샌디에이고 파드리스전에 이어 2경기 연속 홈런포다.


김현수의 홈런으로 볼티모어는 6월에만 56개 홈런포를 폭발하며 메이저리그 6월 팀 최다 홈런 신기록을 세웠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