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 영종 랜드마크 씨사이드 파크 1일 개장

[헤럴드경제=이홍석(인천) 기자]인천경제자유구역(IFEZ) 영종지구의 ‘씨사이드 파크(Seaside-Park)’가 1일 개장한다.

인천경제자유구역청은 영종하늘도시의 랜드마크가 될 씨사이드 파크를 1일부터 주민들에게 개방하고 올 하반기 관광객 유치를 위한 운영 방안을 마련, 내년부터 공원내 모든 시설을 이용할 수 있도록 준비할 방침이다.

LH 영종사업단이 지난 2013년 6월부터 영종하늘도시 남쪽 해안도로 일대 184만㎡에 조성한 씨사이드 파크에서 우선 개방되는 공원시설은 주로 경관형 시설로서, 바다를 편안하게 즐길 수 있는 산책로, 자전거도로, 바다풍경 선로<사진> 등이다.


반면 수익시설인 레일바이크, 물놀이장, 캠핑장, 야영장 등은 제외된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