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부, 7월 국고채 7조원 발행…6월 10조7000억원보다 3조원 이상 감소

[헤럴드경제=이해준 기자]다음달 7조원 규모의 국고채가 경쟁입찰 방식으로 발행된다. 6월 발행물량 10조7520억원에 비해 3조7000억원 이상 줄어든 규모다.

기획재정부는 30일 이같이 밝혔다. 일자ㆍ만기별 발행 물량은 7월 5일 3년물 1조7000억원, 7일 30년물 1조1500억원, 12일 5년물 1조5000억원, 19일 10년물 1조9000억원, 26일 20년물 7500억원 등이다.

6월 국고채 발행 규모는 10조7520억원으로 명목국고채가 10조2450억원이었으며, 물가채가 5070억원이었다.


일반인이 입찰에 참가하면 1조4000억원 한도 내에서 물량을 우선 배정받게 된다.

각 국고채 전문딜러(PD)별로 경쟁 입찰 낙찰금액의 5∼30% 범위 내에서 낙찰일 이후 3영업일 이내에 추가 인수가 가능하다.

스트립용(원금ㆍ이자분리) 채권은 만기물별로 최대 1500억원(30년물은 2500억원)이 정례 공급된다. 스트립전담사는 최대 200억원까지 낙찰일 이후 3영업일에 인수할 수 있다.

7월 중 국고채 조기상환은 1조원 규모로 2차례 실시된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