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달청, 신재생에너지 제품 등 42개 제품 우수조달물품 지정서 수여…우선구매를 통한 공공판로 지원

[헤럴드경제(대전)=이권형 기자] 조달청(청장 정양호)은 6월 30일 서울지방조달청에서 (주)유천써모텍 ‘지열히트펌프 시스템’ 등 42개 제품을 우수조달물품으로 지정하고 지정서 수여식을 가졌다.

이번 심사에서는 지열, 태양광 등을 이용한 신재생에너지 설비 2개 제품이 우수조달물품으로 지정됐다.

사회안전과 신기술 적용 분야에서도 기술의 우수성을 인정받아 ‘이상신호 모니터링 기능과 클라우드 서비스를 활용한 화재예방시스템’ 등 11개 제품이 우수조달물품으로 선정됐다.

이번에 우수조달물품으로 지정된 제품 중 특색 있는 제품으로는, 전력 선로상의 화재 징후를 모니터링 및 관리하고, 이상 징후 가 발생하면 클라우드 서비스를 통해 모바일 단말기로 화재 정보를 전송하는 ‘이상신호 모니터링 기능과 클라우드 서비스를 활용한 화재예방시스템’, 고온의 난방과 초저온 냉방을 제공하며, 동시에 냉ㆍ난방 급탕이 가능한 ‘사계절 급탕이 가능한 고온용 지열히트펌프 시스템’ 등이 있다.

지정식 수여식장에서 정양호 조달청장은 “기술개발에 지속적으로 투자하는 기업에 대하여는 우수제품 지정기간 연장, 서류제출 부담 완화 등의 혜택을 부여하고 있다”면서 “우수조달기업이 우수조달물품 지정 이후에도 적극적인 기술개발을 통해 공공 조달시장 발전을 선도해나가는 기업으로 성장하길 기대한다”고 밝혔다.

한편, 우수조달물품 제도는 기술ㆍ성능이 뛰어난 중소·벤처기업의 기술개발 제품의 공공판로를 지원하는 것으로, 연간 구매액이 약 2조 3000억 원에 이른다.

우수조달물품을 지정받은 기업은 국가계약법령 등 관련 법령에 따라 수의계약 등을 통해 각 수요기관에 지정 물품을 공급할 수 있다. 뿐만 아니라, 나라장터 엑스포, 해외조달 시장개척단 등 조달청이 제공하는 다양한 국내ㆍ외 조달시장 진출 지원 프로그램을 이용할 수 있다.

사진설명: 정양호조달청장(사진 가운데)이 30일 서울지방조달청에서 열린 우수조달물품지정식에서 42개 우수조달물품에 대해 지정서를 수여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