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승도 못했는데 4강!…포르투갈의 ‘신기한 유로여행’

[헤럴드경제]유럽축구선수권 유로 2016에서 포르투갈이 폴란드를 승부차기로 누르고 4강에 진출했다.

예선 3경기, 토너먼트 2경기에서 단 1승도 없이 거둔 행운이다. 포르투갈은 5번의 경기에서 정규시간을 무승부로 끝냈다.

포르투갈은 1일(이하 한국시간) 프랑스 마르세유 스타드 벨로드롬에서 열린 유로 2016 8강전에서 전후반을 1-1로 마친 뒤 승부차기 끝에 폴란드를 5-3으로 꺾고 4강에 가장 먼저 올랐다. 

[사진=게티이미지]


포르투갈은 8강 첫 경기에서 경기 시작 2분 만에 폴란드 레반도프스키에 선제골을 내줬지만, 18살 신성 산체스의 동점골로 균형을 맞춘 뒤 승부차기까지 가는 접전 끝에 폴란드를 5대 3으로 물리쳤다.

포르투갈의 파트리시우 골키퍼는 폴란드의 네 번째 키커 브와슈치코프스키의 슈팅을 막아내 승리의 일등공신이 됐다.

2회 연속 유럽 선수권 4강에 오른 포르투갈은 오는 7일 웨일스-벨기에 승자와 결승 진출을 다툰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