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I사업 강화” 인프라웨어, 디오텍 중심 지배구조 재편

인프라웨어와 디오텍이 지배구조를 개편, 인공지능(AI) 사업 역량을 강화한다.

양사는 1일 주식 양수도계약으로 지배구조를 인프라웨어에서 디오텍 중심으로 재편한다고 밝혔다. 디오텍을 모기업으로, 인프라웨어와 자원메디칼이 핵심 자회사로 편입되는 구조가 된다.

지배구조 재편은 디오텍이 보유한 AI기술을 자회사 인프라웨어와 자원메디칼에 접목시켜 실질적 사업화를 꾀한다 전략에서 이뤄졌다는 설명이다. 현재 오피스 및 의료분야에 AI를 융합한 형태로 제품화가 진행되고 있으며, 올 연말께 공개할 예정이라고 디오텍 측은 밝혔다.

또 디오텍의 AI역량을 접목해 시너지 창출이 가능한 경쟁력 있는 기업에 대한 신규 M&A도 적극 추진할 예정이라고덧붙였다.

디오텍은 국내에서 유일하게 지난 20년 동안 AI 기반기술 개발을 주도해 온 기업. AI에 대한 독보적인 기술력을 바탕으로 메디칼, 헬스케어, 금융 등 다양한 분야로 관련 기술을 확대 적용하고 있다.

조문술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