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람도 없는데, 버스 7대가 한꺼번에 불에 타…피해액 2.5억

[헤럴드경제=이슈섹션] 버스 7대가 한꺼번에 불에 타는 사고가 발생했다.

3일 오전 3시 10분께 경기도 용인시 기흥구 하갈동의 한 버스차고지에 광역급행버스(M버스) 등 차량 7대에서 불이 났다. 소방당국은 펌프차 등 20여대와 인원 40여명을 동원해 약 40여분 만에 불을 껐다. 화재로 인한 인명피해는 없는 것으로 확인됐다.

경찰은 “운행을 마친 버스의 배터리 메인 스위치를 켜고 몇 분 후 광역버스 1대의 운전석 밑에서 불이 나더니 다른 차로 번졌다”는 차고지 관계자의 진술 등을 토대로 화재 원인을 조사하고 있다.

이날 화재로 시내버스 4대와 광역버스 3대 등이 모두 타 소방서추산 2억5000만원 상당의 재산피해가 났다.

본 사진은 이번 사건과 관련 없는 단순 이미지 입니다.[사진=게티이미지]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