개소세 인하 끝났지만…지프 레니게이드, 피아트 500X 인하가 그대로

[헤럴드경제=조민선 기자] 피아트 크라이슬러 코리아(FCA 코리아)는 7월 한달간 일부 차종에 한해 개별소비세 인하 혜택을 연장한다고 4일 밝혔다.

FCA 코리아는 소형 SUV 모델인 지프 레니게이드와 이탈리안 감성의 피아트 500X에 한해 개소세 인하 혜택이 반영된 할인가격을 계속 유지한다. 또한 6월 30일까지 통관이 완료된 크라이슬러, 지프, 피아트 차량에 한해 개소세 인하 혜택을 연장 적용한다. 

사진)피아트 500X

특히, 7월에는 월 최저 18만7100원의 납입금만으로 피아트 500X를 소유할 수 있는 특별 금융 프로그램이 제공된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