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경필, 취임후 일자리창출 전국 1위

[헤럴드경제=박정규(수원)기자]남경필 경기지사가 취임후 2년 간 전국에서 가장 많은 일자리를 창출했다.

경기도는 2014년 7월 1일부터 2016년 5월 말까지 집계된 경기도 취업자 수는 30만1000 명으로 전국 71만2000 명의 42.3%를 기록했다.

경기도내 전체 취업자 수는 2014년 7월 기준 612만1000 명에서 4.9% 증가한 642만2000 명으로 늘었다. 이는 같은 기간 전국 평균 증가율 2.8%보다 높고, 전국에서는 4번째이다. 인구 200만 명 이상 지역 중에서는 경기도가 가장 높다. 


남경필 경기도지사는 “전국에서 가장 많은 일자리가 경기도에서 창출되고 있지만, 한국경제의 저성장 추세로 일자리 창출이 쉽지 않은 상황”이라고 했다.

그는 “경기도는 대한민국 일자리 맏형이다. 지난 성과에 만족하지 않고 민선 6기 후반기에도 청년을 위한 좋은 일자리를 만드는 일자리 도지사가 되겠다”고 밝혔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