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엥? 완전남자 아니냐”…강지영, 파격 숏컷

[헤럴드경제] 일본에서 왕성히 활동 중인 ‘카라’의 전 멤버 강지영의 근황이 이목을 끌고 있다.

강지영은 최근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짧은 기장의 파격 헤어스타일을 공개했다.

강지영은 과거 걸그룹 카라의 막내로서 상큼하고 러블리한 이미지로 큰 사랑을 받았다. 강지영의 기존 이미지와 상반된 보이시한 느낌의 숏컷은 많은 네티즌의 놀라움을 자아냈다.

[사진=강지영 인스타그램]

원체 여성치고는 얼굴선이 굵고 진한 스타일인데다 검은 색 짧은 머리를 하니 얼핏 남자로 착각할 정도.

이에 강지영은 지난 3일 숏커트 사진을 추가로 게재하며 “걱정하지 마세요, 머리 자른 것은 아니에요”라고 설명했다. 

[사진=강지영 인스타그램]

강지영은 2014년 소속 걸그룹 카라를 탈퇴하고 일본에서 솔로가수와 배우로 활동하고 있다.

한편 카라는 강지영과 니콜의 탈퇴 이후 공개 서바이벌 오디션을 통해 막내 허영지를 영입해 활동을 이어왔으나 올 초 해체했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