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렌터카 새로운 비주얼 아이덴티티 발표…‘똑똑한 길잡이’ 상징

[헤럴드경제=조민선 기자]SK렌터카가 브랜드 비주얼 아이덴티티(Visual Identityㆍ이하 VI)를 새롭게 개발하고 SK렌터카만의 차별적 이미지 구축에 나섰다.

SK네트웍스의 렌터카 사업 브랜드 SK렌터카는 운전 고객을 위한 똑똑한 길잡이란 의미의 ‘Smart Way’를 형상화한 VI를 선보이고, 이달부터 순차적으로 전국 지점 및 자사 상품에 적용해나갈 계획이라고 4일 밝혔다.

SK렌터카 관계자는 “SK렌터카만의 특성이 담긴 디자인 시스템을 통해 시각적으로도 차별적인 이미지를 구축해 고객과 더욱 가까이 소통하는 것에 중점을 뒀다”고 설명했다.

SK렌터카가 새로 개발한 비주얼 아이덴티티(VI) 디자인. SK의 ‘S’와 앞으로 나아가는 Road의 이미지를 표현했으며, ‘합리적인 가격과 고객을 위한 스마트 카 시스템’을 상징한다

SK렌터카의 새로운 VI는 ‘합리적인 가격과 고객을 위한 스마트 카 시스템’을 상징화해 SK의 ‘S’와 앞으로 나아가는 ‘길’의 이미지를 담아냈다. SK렌터카는 또한 이날 홈페이지를 통해 SK장기렌터카 CM송도 공개했다. 


한편 SK렌터카는 과거 법인 렌탈 중심이었던 렌터카 시장에 개인장기렌터카 개념을 도입하고 2010년초 국내 최초로 초기 보증금이 없는 장기렌터카 상품을 선보였다. 전국적인 주유소와 정비 네트웍, 긴급출동서비스 등 업계 유일의 종합적인 자동차 서비스 인프라를 기반으로 업계의 두배가 넘는 고속성장을 이어왔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